민수기 21장 4-9절  "4백성이 호르산에서 진행하여 홍해 길로 좇아 에돔 땅을 둘러 행하려 하였다가 길로 인하여 백성의 마음이 상하니라 5백성이 하나님과 모세를 향하여 원망하되 어찌하여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하여 올려서 이 광야에서 죽게 하는고 이곳에는 식물도 없고 물도 없도다 우리 마음이 이 박한 식물을 싫어하노라 하매 6여호와께서 불뱀들을 백성 중에 보내어 백성을 물게 하시므로 이스라엘 백성 중에 죽은 자가 많은지라 7백성이 모세에게 이르러 가로되 우리가 여호와와 당신을 향하여 원망하므로 범죄하였사오니 여호와께 기도하여 이 뱀들을 우리에게서 떠나게 하소서 모세가 백성을 위하여 기도하매 8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불뱀을 만들어 장대 위에 달라 물린 자마다 그것을 보면 살리라 9모세가 놋뱀을 만들어 장대 위에 다니 뱀에게 물린 자마다 놋뱀을 쳐다본즉 살더라."

 

이스라엘 백성들이 광야 길에서 식물도 없고 물도 없으므로 인해 하나님과 모세를 원망하였고, 하나님께서는 불뱀들을 그들에게 보내어 백성을 물게 하시므로 이스라엘 백성 중에 죽은 자가 많게 되었습니다. 백성이 자신들의 잘못을 뉘우치고 그 뱀들을 자신들에게서 떠나기를 구했을 때, 모세는 하나님께서 자신에게 명하신 대로 놋뱀을 만들어 장대 위에 달았고, 뱀에게 물린 자마다 그 놋뱀을 쳐다본즉 살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후 이스라엘 백성들은 아주 오랜 세월 동안 이 놋뱀을 우상과 같이 섬긴 것처럼 보여지는데, 왜냐하면 남유다 왕국 히스기야왕 때에, 히스기야왕이 모세가 만든 그 놋뱀을 부수고 이것을  "놋조각"이라고 일컬었기 때문입니다.

 

열왕기하 18장 3-4절 "3히스기야가 그 조상 다윗의 모든 행위와 같이 여호와 보시기에 정직히 행하여 4여러 산당을 제하며 주상을 깨뜨리며 아세라 목상을 찍으며 모세가 만들었던 놋뱀을 이스라엘 자손이 이때까지 향하여 분향하므로 그것을 부수고 느후스단1이라 일컬었더라." (1-놋조각이라는 뜻.)

 

우리는 이 말씀으로 모세가 만든 놋뱀 자체에 어떤 능력이 있어서 뱀에 물린 사람들이 그것을 보고 살 수 있었던 것이 아님을 알 수 있습니다. 히스기야가 일컬은 대로 놋뱀은 그냥 놋조각일 뿐입니다. 중요한 것은 그것이 상징하고 있는 바인데(히10:1), 오늘날의 우리들이 장대 위에 달린 놋뱀을 주목하는 이유가 바로 그것이 먼 훗날에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을 상징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요한복음 3장 14-15절 "14모세가 광야에서 뱀을 든것 같이 인자도 들려야 하리니 15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결국 여호와께서는 장대에 위에 달아 올린 놋뱀을 통해 먼 훗날에 십자가에 달리실 예수님을 미리 증거하셨던 것인데, 그런데 왜 하필 뱀의 형상으로 예수님을 상징하셨을까요?

 

태초에 하와를 꾀었던 옛 뱀(창3:1-15)은 용, 마귀, 사단이라고도 하고(계20:1-3), 또한 뱀은 그 생김새 때문에도 사람들에게 환영을 받지 못하는 동물입니다. (참고로 성경에 등장하는 뱀은 상징적인 것이기에 실제 동물인 뱀과는 구별을 해야 합니다.)

 

우리는 아래의 말씀으로 왜 여호와께서 장대에 위에 단 뱀의 형상으로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을 상징하셨는지 이해할 수 있게 됩니다.

 

이사야 53장 2-4절 "2그는 주 앞에서 자라나기를 연한 순 같고 마른 땅에서 나온 줄기 같아서 고운 모양도 없고 풍채도 없은즉 우리의 보기에 흠모할만한 아름다운 것이 없도다 3그는 멸시를 받아서 사람에게 싫어 버린바 되었으며 간고를 많이 겪었으며 질고를 아는 자라 마치 사람들에게 얼굴을 가리우고 보지 않음을 받는 자 같아서 멸시를 당하였고 우리도 그를 귀히 여기지 아니하였도다 4그는 실로 우리의 질고를 지고 우리의 슬픔을 당하였거늘 우리는 생각하기를 그는 징벌을 받아서 하나님에게 맞으며 고난을 당한다 하였노라."

 

진실로 예수님은 배우지 못했다는 이유로, 그리고 같은 고향 사람들조차 무시하는 집안과, 갈릴리 나사렛 출신이라는 이유들 때문에 사람들에게 멸시와 배척을 당하셨고,

 

요한복음 7장 14-15절 "14이미 명절의 중간이 되어 예수께서 성전에 올라가사 가르치시니 15유대인들이 기이히 여겨 가로되 이 사람은 배우지 아니하였거늘 어떻게 글을 아느냐 하니."

 

마태복음 13장 54-58절 "54고향으로 돌아가사 저희 회당에서 가르치시니 저희가 놀라 가로되 이 사람의 이 지혜와 이런 능력이 어디서 났느뇨 55이는 그 목수의 아들이 아니냐 그 모친은 마리아, 그 형제들은 야고보, 요셉, 시몬, 유다라 하지 않느냐 56그 누이들은 다 우리와 함께 있지 아니하냐 그런즉 이 사람의 이 모든 것이 어디서 났느뇨 하고 57예수를 배척한지라 예수께서 저희에게 말씀하시되 선지자가 자기 고향과 자기 집 외에서는 존경을 받지 않음이 없느니라 하시고 58저희의 믿지 않음을 인하여 거기서 많은 능력을 행치 아니하시니라."

 

요한복음 7장 50-52절 "50그 중에 한 사람 곧 전에 예수께 왔던 니고데모가 저희에게 말하되 51우리 율법은 사람의 말을 듣고 그 행한 것을 알기 전에 판결하느냐 52저희가 대답하여 가로되 너도 갈릴리에서 왔느냐 상고하여 보라 갈릴리에서는 선지자가 나지 못하느니라 하였더라."

 

그리고 십자가에 달려서까지 모욕을 당하셨습니다.

 

마가복음 15장 29-32절 "29지나가는 자들은 자기 머리를 흔들며 예수를 모욕하여 가로되 아하 성전을 헐고 사흘에 짓는 자여 30네가 너를 구원하여 십자가에서 내려 오라 하고 31그와 같이 대제사장들도 서기관들과 함께 희롱하며 서로 말하되 저가 남은 구원하였으되 자기는 구원할 수 없도다 32이스라엘의 왕 그리스도가 지금 십자가에서 내려와 우리로 보고 믿게 할찌어다 하며 함께 십자가에 못 박힌 자들도 예수를 욕하더라."

 

그러나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달리신 이유는,

 

이사야 53장 5-6절 "5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을 인함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을 인함이라 그가 징계를 받음으로 우리가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음으로 우리가 나음을 입었도다 6우리는 다 양 같아서 그릇 행하여 각기 제 길로 갔거늘 여호와께서는 우리 무리의 죄악을 그에게 담당시키셨도다."

 

이처럼 우리의 허물과 우리의 죄악 때문에, 그리고 우리의 평화와 우리의 나음 때문에 예수님께서는 십자가에 달리셨던 것입니다.

 

베드로전서 2장 22-25절 "22저는 죄를 범치 아니하시고 그 입에 궤사도 없으시며 23욕을 받으시되 대신 욕하지 아니하시고 고난을 받으시되 위협하지 아니하시고 오직 공의로 심판하시는 자에게 부탁하시며 24친히 나무에 달려 그 몸으로 우리 죄를 담당하셨으니 이는 우리로 죄에 대하여 죽고 의에 대하여 살게 하려 하심이라 저가 채찍에 맞음으로 너희는 나음을 얻었나니 25너희가 전에는 양과 같이 길을 잃었더니 이제는 너희 영혼의 목자와 감독 되신 이에게 돌아왔느니라."

 

아멘. 그러므로 우리는 믿지 않는 다른 이들과 같이 예수님을 멸시하고 배척할 것이 아니라, 우리를 위해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을 귀히 여겨 온전히 바라볼 수 있어야 하겠습니다. 왜냐하면 오래전에 뱀에 물린 자들이 장대 위에 달린 놋뱀을 쳐다본즉 살았던 것과 같이, 진실로 오늘날에도 예수님을 바라보는 자가 살게 될 것이기 때문입니다.

 

요한복음 3장 14-15절 "14모세가 광야에서 뱀을 든것 같이 인자도 들려야 하리니 15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예수님을 믿는 자는 성경에 기록된 예수님의 말씀을 믿고 따르는 자입니다.

 

요한복음 5장 25절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죽은 자들이 하나님의 아들의 음성을 들을 때가 오나니 곧 이 때라 듣는 자는 살아나리라."

 

그리고 예수님의 말씀을 듣는 우리가 살 수밖에 없는 것은, 바로 예수 안에 생명이 있기 때문입니다.

 

요한복음 5장 26절 "아버지께서 자기 속에 생명이 있음 같이 아들에게도 생명을 주어 그 속에 있게 하셨고."

요한일서 5장 11절 "또 증거는 이것이니 하나님이 우리에게 영생을 주신 것과 이 생명이 그의 아들 안에 있는 그것이니라."

 

그래서 예수님께서도 다음과 같이 자신에 대하여 말씀하셨습니다.

 

요한복음 14장 6절 "예수께서 가라사대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

요한복음 16장 24절 "지금까지는 너희가 내 이름으로 아무 것도 구하지 아니하였으나 구하라 그리하면 받으리니 너희 기쁨이 충만하리라."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무엇을 하든지 말에나 일에나 다 주 예수의 이름으로 해야 하는 것입니다.

 

골로새서 3장 17절 "또 무엇을 하든지 말에나 일에나 다 주 예수의 이름으로 하고 그를 힘입어 하나님 아버지께 감사하라."

 

이는 우리의 구원이, 우리의 생명(영생)이 오직 (우리를 위해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로 말미암기 때문입니다.

 

요한복음 10장 9절 "내가 문이니 누구든지 나로 말미암아 들어가면 구원을 얻고 또는 들어가며 나오며 꼴을 얻으리라."

요한복음 11장 25-26절 "25예수께서 가라사대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나를 믿는 자는 죽어도 살겠고 26무릇 살아서 나를 믿는 자는 영원히 죽지 아니하리니 이것을 네가 믿느냐."

 

그러므로 우리가 무엇을 하든지 예수로 말미암는, 곧 예수의 이름으로 살아갈 때, 진실로 예수의 영원한 생명이 우리에게 있게 될 것입니다(요20:30-31).

 

요한일서 5장 12-13절 "12아들이 있는 자에게는 생명이 있고 하나님의 아들이 없는 자에게는 생명이 없느니라 13내가 하나님의 아들의 이름을 믿는 너희에게 이것을 쓴 것은 너희로 하여금 너희에게 영생이 있음을 알게 하려 함이라."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