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겔 33장 10-16, 20절 "10그런즉 인자야 너는 이스라엘 족속에게 이르기를 너희가 말하여 이르되 우리의 허물과 죄가 이미 우리에게 있어 우리로 그 중에서 쇠패하게 하니 어찌 능히 살리요 하거니와 11주 여호와의 말씀에 나의 삶을 두고 맹세하노니 나는 악인의 죽는 것을 기뻐하지 아니하고 악인이 그 길에서 돌이켜 떠나서 사는 것을 기뻐하노라 이스라엘 족속아 돌이키고 돌이키라 너희 악한 길에서 떠나라 어찌 죽고자 하느냐 하셨다 하라 12인자야 너는 네 민족에게 이르기를 의인이 범죄하는 날에는 그 의가 구원치 못할 것이요 악이 돌이켜 그 악에서 떠나는 날에는 그 악이 그를 엎드러뜨리지 못할 것인즉 의인이 범죄하는 날에는 그 의로 인하여는 살지 못하리라 13가령 내가 의인에게 말하기를 너는 살리라 하였다 하자 그가 그 의를 스스로 믿고 죄악을 행하면 그 모든 의로운 행위가 하나도 기억되지 아니하리니 그가 그 지은 죄악 중 곧 그 중에서 죽으리라 14가령 내가 악인에게 말하기를 너는 죽으리라 하였다 하자 그가 돌이켜 자기의 죄에서 떠나서 법과 의대로 행하여 15전당물을 도로 주며 억탈물을 돌려 보내고 생명의 율례를 준행하여 다시는 죄악을 짓지 아니하면 그가 정녕 살고 죽지 않을지라 16그의 본래 범한 모든 죄가 기억되지 아니하리니 그가 정녕 살리라 이는 법과 의를 행하였음이니라 하라.  20그러나 너희가 이르기를 주의 길이 공평치 않다 하는도다 이스라엘 족속아 내가 너희의 각기 행한대로 심판하리라 하시니라."

 

 

※10-11절: 우리는 우리의 죄로 말미암아 죽을 수밖에 없습니다(롬6:23). 그러나 아무리 큰 죄를 지었다 할지라도 위의 11절의 말씀이 소망이 되어, 오히려 예수님의 말씀으로 자복하고 회개하는 우리가 되어야 하겠습니다.  이는 우리 하나님께서는 악인의 죽는 것을 기뻐하지 아니하시고 언제든지 돌이켜 사는 것을 기뻐하시기 때문입니다.  (참고; 예수님을 팔고 후에 스스로 목숨을 끊었던 가룟 유다와 같이 되지 말고, 3번씩이나 예수님을 부인하였지만 후에 회개한 베드로와 같이 되자).

 

※14-16절: 아무리 큰 죄를 지은 죄인이라 할지라도 요나의 전도를 받은 니느웨 성 사람들(욘3장)과 같이 겸손히 회개하여 다시금 예수님의 말씀을 준행한다면 우리는 다시 살 수 있습니다.  성경은 우리에게 아래와 같이 죄를 용서 받을 수 있는 방법을 알려 주셨습니다.

 

사도행전 10장 43-45절 "43저(예수)에 대하여 모든 선지자도 증거하되 저(예수)를 믿는 사람들이 그 이름(예수의 이름)을 힘입어 죄 사함을 받는다 하였느니라 44베드로가 이 말 할 때에 성령이 말씀 듣는 모든 사람에게 내려오시니 45베드로와 함께 온 할례받은 신자들이 이방인들에게도 성령 부어 주심을 인하여 놀라니."
요한일서 2장 12절 "자녀들아 내가 너희에게 쓰는 것은 너희 죄가 그의 이름(예수의 이름)으로 말미암아 사함을 얻음이요."

 

위의 말씀과 같이 우리가 예수의 이름으로 용서를 구하고 예수님의 말씀으로 돌이키면, 예수님께서는우리의 죄를 용서해 주시고 다시 우리에게 생명을 얻게 해 주십니다. 이는 예수님의 말씀에는 "생명"이 있기 때문입니다.

 

신명기 32장 46-47절 "46그들에게 이르되 내가 오늘날 너희에게 증거한 모든 말을 너희 마음에 두고 너희 자녀에게 명하여 이 율법의 모든 말씀을 지켜 행하게 하라 47이는 너희에게 허사가 아니라 너희의 생명이니 이 일로 인하여 너희가 요단을 건너 얻을 땅에서 너희의 날이 장구하리라."


※13, 20절: 아무리 하나님께서 "살리라" 하셨다 할지라도 그 의를 스스로 믿고 죄악을 행하면 그 의는 하나도 기억되지 아니하고 오히려 지은 죄악으로 우리는 죽을 수밖에 없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예수님을 믿을 때 그것을 우리의 의로 여겨 주십니다(롬4:3, 갈2:16).  그러나 그 은혜를 받은 후, 예수님을 믿는다 하면서 성경에 기록한 말씀에서 떠나 육신의 정욕과 안목의 정욕과 이생의 자랑(요일2:15-16)을 따라 행한다면 우리는 우리가 행한 그 죄악들로 다시 심판을 받을 수밖에 없습니다.

 

히브리서 6장 4-8절 "4한번 비췸을 얻고 하늘의 은사를 맛보고 성령에 참예한바 되고 5하나님의 선한 말씀과 내세의 능력을 맛보고 6타락한 자들은 다시 새롭게 하여 회개케 할 수 없나니 이는 자기가 하나님의 아들을 다시 십자가에 못 박아 현저히 욕을 보임이라 7땅이 그 위에 자주 내리는 비를 흡수하여 밭 가는 자들의 쓰기에 합당한 채소를 내면 하나님께 복을 받고 8만일 가시와 엉겅퀴를 내면 버림을 당하고 저주함에 가까와 그 마지막은 불사름이 되리라."

 

우리가 기다리는 재림의 예수님은 오셔서 각 사람의 행한대로 갚아주십니다(옵1:15, 마16:27, 계22:10-12).  각 사람의 행한대로 갚아 주신다는 것은 우리의 모든 행동을 다 보고 계신다는 뜻입니다(잠24:12, 계2:23).  우리의 모든 것을 다 지켜 보셔서 누구든지 참고 선을 행한 자들에게는 상급으로 갚아주시고, 악을 행한 자들은 심판하십니다.

 

로마서 2장 6-11절 "6하나님께서 각 사람에게 그 행한대로 보응하시되 7참고 선을 행하여 영광과 존귀와 썩지 아니함을 구하는 자에게는 영생으로 하시고 8오직 당을 지어 진리를 좇지 아니하고 불의를 좇는 자에게는 노와 분으로 하시리라 9악을 행하는 각 사람의 영에게 환난과 곤고가 있으리니 첫째는 유대인에게요 또한 헬라인에게며 10선을 행하는 각 사람에게는 영광과 존귀와 평강이 있으리니 첫째는 유대인에게요 또한 헬라인에게라 11이는 하나님께서 외모로 사람을 취하지 아니하심이니라."

 

그러므로 우리 중에 그 어느 누구도 이미 이루었다, 이미 얻었다 말 할 수는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오직 고전10:12 "선 줄로 생각하는 자는 넘어질까 조심하라."고 하신 말씀대로 우리는 예수님 만나는 그 날까지 날마다 푯대를 향하여 달려가는 겸손한 믿음만 가지고 살아가야 하겠습니다.

 

빌립보서 3장 12-14절 "12내가 이미 얻었다 함도 아니요 온전히 이루었다 함도 아니라 오직 내가 그리스도 예수께 잡힌바 된 그것을 잡으려고 좇아가노라 13형제들아 나는 아직 내가 잡은 줄로 여기지 아니하고 오직 한 일 즉 뒤에 있는 것은 잊어버리고 앞에 있는 것을 잡으려고 14푯대를 향하여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하나님이 위에서 부르신 부름의 상을 위하여 좇아가노라."

 

이제 예수님께서 다시 나타나셔서 우리에게 칭찬과 영광과 존귀를 주실 때까지 그리고 우리에게 말세에 나타내기로 예비하신 구원을 주실 때까지(벧전1:5-9) 우리는 우리 앞에 당한 경주를 믿음으로 경주해야 하겠습니다(고전9:24-27, 히12:1).

 

베드로전서 1장 17절 "외모로 보시지 않고 각 사람의 행위대로 판단하시는 자를 너희가 아버지라 부른즉 너희의 나그네로 있을 때를 두려움으로 지내라."
빌립보서 2장 12절 "그러므로 나의 사랑하는 자들아 너희가 나 있을 때뿐 아니라 더욱 지금 나 없을 때에도 항상 복종하여 두렵고 떨림으로 너희 구원을 이루라."

 

위의 말씀들과 같이 우리는 이 세상을 살아가는 동안 우리에게 "생명"과 "심판"을 주실 수 있는 예수님께 대하여 두려움(=경외하는 마음)으로 겸손히 살아가야 합니다.  그리고 이제는 각자 우리의 생활 속에서 어떻게 하면 예수님을 기쁘게 해드릴 수 있을까 알아보고 예수님을 기쁘게 해드리는 일, 곧 예수의 이름에 영광 돌릴 수 있는 일을 해 드려야 하겠습니다.  이는 예수 그리스도의 심판대 앞에서 상을 받기 위함입니다.

 

고린도후서 5장 9-10절 "9그런즉 우리는 거하든지 떠나든지 주를 기쁘시게 하는 자 되기를 힘쓰노라 10이는 우리가 다 반드시 그리스도의 심판대 앞에 드러나 각각 선악간에 그 몸으로 행한 것을 따라 받으려 함이라."
역대하 15장 7절 "그런즉 너희는 강하게 하라 손이 약하지 않게 하라 너희 행위에는 상급이 있음이니라."